저명한 정신분석학자 파울 페르하에허의 『우리는 어떻게 괴물이 되어가는가』가 언론에서 소개되었습니다. 묻지마 범죄, 총기난사 등 각종 심리적 문제의 원인과 그 문제를 해결하는 방안을 생각하는 책으로 많은 독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도서입니다. 저자는 그 심리적 부작용들의 원인을 신자유주의 경제에서 찾는데요. 오늘날 우리들이 겪고 있는 문제의 근원을 파악하고 명확하게 분석하여 올바른 길을 함께 고민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습니다. 언론사에서는 어떻게 이 책을 보았는지, 함께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 기사 제목을 클릭하면 기사 전문을 볼 수 있습니다.

11월 20일 (금)

국민일보

  [손에 잡히는 책-우리는 어떻게 괴물이 되어가는가] 신자유주의가 만든 ‘괴물 인격’

11월 20일 (금)

한겨레

  역사상 가장 잘살지만 가장 섬뜩한 사회

11월 20일 (금)

무등일보

  간추린 새책

11월 20일 (금)

문화일보

  능력·노력만으론 출세 못하는 사회

11월 21일 (토)

경향신문

  [책과 삶]신자유주의의 심리적 그늘…싸이코들이 넘쳐난다

11월 21일 (토)

서울신문

  신자유주의 삼킨 사회 지독한 괴물을 내뱉다

11월 23일 (월)

경향신문

  [기타뉴스]경향신문 문화부가 고른 지난주의 책···과학자와 인문학자가 만나야 하는 이유

11월 23일 (월)

아시아투데이

  요즘 세상엔 왜 이렇게 싸이코가 많을까

11월 19일 (목)

시니어조선

  “도대체 요즘엔 왜 이렇게 싸이코가 많을까?”

11월 18일 (수)

포커스뉴스

  [신간] 도대체 요즘엔 왜 이렇게 싸이코가 많을까?

11월 19일 (목)

연합뉴스

  <신간 들춰보기> 인간의 품격·우리는 어떻게 괴물이…

11월 21일 (토)

미디어스

  외면 받은 축제 ‘대종상 영화제와 슈스케7’, 무엇이 문제였나?


posted by Editor!